> 전문클리닉 > 아토피
한방에서는 아토피의 원인을 몸 안에 뭉친 열과 습이 독을 만들고 이 열독이 피부로 표출되는 것입니다. 따라서 열독이 풀리지 않는 한 아토피는 계속 재발하는 것입니다.
항알레르기, 항염증 한약을 통해 인체의 면역기능을 개선하고 아토피의 과민반응을 완화시키며, 질환을 악화시키는 가려움증에 효과가 있는 한약물을 처방합니다. 홍반, 물집, 진물, 딱지를 형성하는 급성기와 피부건조, 태선화(피부가 두터워짐), 색소침착 등이 나타나는 만성기를 구분하여 치료를 달리하고 있습니다.
흔히 피부에 나타난 가려움, 딱지, 진물, 각질 등을 없애려는 것으로 아토피를 치료하려 합니다. 그러나 아토피는 피부만의 문제가 아니라 몸속에 있는 열과 습기로 인해서 피부가 건조하고 붉어지며 가려워지는 것입니다. 그래서 속을 다스려야 아토피를 치료할 수 있습니다.
건조형으로 전신의 피부가 사포같이 건조하며 목욕만 하여도 거칠게 일어나며 밤이면 더욱 가려운 증세를 다스립니다.
심장의 열로 인하여 주의력이 떨어지고 산만하며 자주 신경질을 내면서 발진이 돋아 심하게 가려운 증세를 다스리는 치료법 입니다.
풍열(風熱)과 습열(濕熱)로 인하여 습진의 모양을 띠면서 가렵고, 짓무르고 혹은 따끔거리는 증세 등을 다스립니다. 연고 같은 외용약이 좋은 방법이기도 하며 바르면 금방 깨끗해질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근본적인 치료는 아니므로 재발가능성이 많습니다. 근본치료를 통해 몸속의 열을 없애고, 열이 다시 생겨 몸에 쌓이지 않도록 생활습관을 개선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부작용이 많은 스테로이드 연고에 의존하지 않아도 됩니다.
체질을 개선하여 잔병치레가 있거나 성장 장애, 소화기 질환도 함께 치료합니다.
치료 중 장 기능을 튼튼하게 해줘, 알레르기나 음식으로 인해 아토피가 심해지는 것에 대해 저항력을 키워줍니다.
아토피의 경우 목욕은 논란이 많습니다. 그러나 스트레스를 풀어주고 청결함을 유지하는 의미에서 하루 한차례 정도는 하는 것으로 의견을 모아지고 있습니다. 대신 목욕시간, 온도, 비누의 선택, 보습제 등에 대해서는 신경을 써야 합니다.
뜨거운 물 목욕은 피부를 건조하게 하고 체온을 상승시켜 자극을 주므로 체온과 비슷하거나 약간 낮은 정도가 좋습니다.
대중탕은 세균감염이나 화학물질에 의한 자극이 우려되므로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비누는 순하고 자극이 없는 천연비누를 선택하여 피부에 직접 문지르지 말고 손에서 거품을 내 부드럽게 닦아주는 것이 좋습니다.
목욕 후 수건으로 톡톡 찍어내듯이 물기를 제거하고, 물기가 마르기 전(3분 이내)에 보습제를 발라주어야 합니다.
땀을 흡수할 수 있도록 면으로 된 헐렁한 옷이 좋습니다.
일상생활에서 되도록 스트레스를 받지 않도록 합니다.
손톱을 짧게 해주고, 잘 때 장갑을 끼워 긁지 못하게 합니다.
온도변화가 심한 환경에 노출되지 않도록 합니다.
증상을 악화시켰던 요인들과 접촉하지 말고 특히, 특정음식에 알러지가 있을 경우 철저하게 식이요법을 행합니다.
상처가 벗겨지고, 진물이 날 때 냉습포 찜질을 하면 가려움증도 감소하고 껍질도 완전히 벗겨집니다.
성인아토피의 경우 음주는 몸 안에 열을 발생시키기 때문에 절대 금하셔야 합니다.
간혹 보호자 마음대로 음식물을 제한해 영양실조에 빠지거나 성장이 안 되는 어린이도 있다. 소아기는 성장하는 시기라는 점을 잊지 말고 음식의 선택을 결정해야 합니다.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시 서구 경서동 976-43 / TEL : 032-564-8123
COPYRIGHT ⓒ 2010 경희 명 한의원. All Rights Reserved.